Follow by Email

2013년 12월 19일 목요일

당신께

당신께 다가가고 싶어요
내안에 생명의 고갈을 느낄때
생명으로 오시던 내님
나의 갈증으로 목마를때에도
생명수의 시원한 물을
내님을 통하여 받아 마십니다


댓글 없음:

댓글 쓰기