Follow by Email

2013년 11월 23일 토요일

난 님으로

님 사랑으로
목숨을 걸고
북한에서 남한으로 걸어간다
38선이 이리 넘기 쉬웠던가?
목숨보다 백배 쉽다
난 님으로 목숨을 걸었기에

댓글 없음:

댓글 쓰기