Follow by Email

2013년 10월 26일 토요일

님의 향기

님이랑 코스모스 사이를
걷고있지요
지금은 행복속에 빠지네요
코스모스 향기처럼 님의 향기속에 있지요
지난 내 발걸음은 눈물이였지요
가을비같은 눈물이 향기를 막았지요
보고파서 흐르는 눈물에 코스모스도 울었지요

댓글 없음:

댓글 쓰기